명예조직위원장/서울특별시장 박원순

안녕하십니까? 서울특별시장 박원순입니다.
제22회 서울국제만화애니메이션페스티벌(SICAF2018)을 찾아주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우리나라의 콘텐츠산업은 다채로운 삶만큼이나 창의적이고 다양한 이야기들로 채워져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또한, 국내 콘텐츠산업 시장도 100조원 이상의 규모로 매년 성장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만화·애니메이션 콘텐츠는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친숙하고 주제의 제한이 없고, 이를 기반으로 한 영화, 게임, 캐릭터 등으로 다양하게 응용되어 콘텐츠산업의 원천이라 할 수 있으며 그 영향력이 나날이 커져가고 있습니다.

올해 시카프의 주제는 ‘Life(삶)’ 입니다. 우리의 삶만큼 다양한 메시지를, 풍부한 이야기를 담아낼 만한 것이 있을까요? 삶은 그 자체가 콘텐츠인 동시에 공감하고 자극받고, 향유하고 공유할 수 있는 산업의 출발점이 되기도 합니다. 역경의 시대를 살아내는 인간의 삶이 창작의 시작이 되고, 환희의 순간을 만들어내는 우리의 삶이 영화와 드라마의 한 장면이 되고, 차원과 시대를 넘나드는 우리의 상상력은 소설의 한 단락으로 표현되기도 합니다.

그 동안 만화·애니메이션은 기술적으로, 산업적으로 많은 변화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시대와 사회가 변해도, 그 자체가 주는 감동과 새로운 세계를 마주하는 기대와 설렘은 여전합니다.

올해로 22회를 맞는 SICAF가 여러분 모두의 삶 속에 무한한 가능성을 발견하고,
새로운 도전을 시작할 수 있는 순간을 선사하게 되길 기대합니다.


문화체육부장관 도종환

안녕하십니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도종환입니다.
만화·애니메이션 창작자들의 발표 공간이자 융·복합 문화축제인 ‘서울국제만화애니메이션페스티벌(SICAF, 이하 시카프) 2018’의 개막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아울러 이번 축제를 위해 애쓰신 (사)서울국제만화애니메이션페스티벌 조직위원회 임직원을 비롯한 모든 관계자분들과 만화·애니메이션 창작자분들, 그리고 함께해주신 관람객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올해로 22회를 맞이한 ‘시카프’는 그동안 국가 간의 만화·애니메이션 교류와 협력을 지원하고, 전시와 영화제를 통해 각국의 우수한 만화·애니메이션들을 선보이며 관객들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선사해왔습니다. ‘시카프 2018’ 역시 그 어느 때보다 참신한 주제와 다채로운 작품들로 관람객들을 찾아왔습니다.
‘라이프(LIFE: Full of Possibilities)’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에서는 ‘새록새록, 다시보기’, ‘두근두근, 지금보기’, ‘야금야금, 미리보기’ 전시를 통해 우리의 과거를 되돌아보고, 현재와 호흡하며, 미래를 만나볼 수 있는 공간으로 이끌어줍니다. 특히 고(故) 신동헌 선생님의 특별전은 우리 애니메이션의 힘을 다시 한번 느껴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또한 올해 영화제에서는 2,700여 편의 작품들 중에 엄선된 27개국 72편의 애니메이션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만화·애니메이션 창작자들은 물론 많은 관람객들이 이번 축제를 즐기고 깊은 감명과 영감을 받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
문화체육관광부도 ‘사람이 있는 문화-문화비전2030’을 바탕으로 문화예술인들이 마음껏 창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사람과 생명이 먼저인 문화, 협력과 다양성의 문화, 쉼표 있는 삶이 가득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이번 행사의 개최를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시카프’가 한국을 대표하고 세계적인 만화애니메이션축제로 발전해 나가기를 기원합니다.


시카프 조직위원회 조직위원장 방중혁

여러분, 반갑습니다.
만화와 애니메이션을 아우르는 서울국제만화애니메이션페스티벌(Seoul International Cartoon & Animation Festival), SICAF가 올해 23회를 맞이했습니다.
그 동안 많은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아시아와 서울을 대표하는 문화콘텐츠 축제로 성장해왔습니다.
여러분의 기대와 관심, 한결같은 애정 덕분에 오늘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과거의 모습은 가슴 속 추억으로 간직하고, 이젠 생존을 위해 과감한 변화를 이끌어야할 때입니다. 축제의 내실을 다지고 더 높이 도약하기 위한 미래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SICAF2019는 ‘혁신적인 변화(Innovative Change)’를 주제로 보다 나은 미래에 대해 함께 고민해보고자 합니다.
어디서 왔느냐고 묻지 말고 어디로 갈 것인지 스스로 물어봅니다.
“우리는 앞으로 어디로 갈 것인가?”
변화의 가장 큰 걸림돌은 변화에 대한 두려움과 망설임 입니다.
이것을 떨쳐내고 변화를 가로막는 기존의 관행과 익숙함에 과감히 도전해보고자 합니다.
변화 속에 반드시 기회가 있을 것입니다.
SICAF2019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SICAF2019 조직위원장
방중혁


SICAF 조직위원회 집행위원장 강태진

4차 산업혁명의 물결이 기술 분야를 넘어서 우리 만화·애니메이션 분야에도 성큼 다가왔습니다. SICAF2019는 혁신적인 변화를 뜻하는 "Innovative Change"를 올해의 키워드로 선정하였습니다. 올해에는 웹툰(Webtoon)으로 대표되는 디지털만화, 그리고 기존의 애니메이션이 새로운 기술과 결합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입니다.디지털창작 시대의 새로운 물결을 가장 처음 만나는 만화·애니메이션 축제로 거듭나는 SICAF2019가 되겠습니다. 또한, 디지털 만화•애니메이션 생태계(eco-system)에서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전시로 ‘혁신적인 변화’를 약속드립니다.
여러분들의 많은 성원과 관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